됫박형의 사활연구-1
화점에서 양 변쪽으로 두점씩 네려선 자 모양을 됫박형(Carpenter's Square)이라 한다.
됫박형은 응수하는 수순에 따라 그리고 젖힘의 방향에 따라 사활의 급소를 달리한다.
됫박형을 제대로 알면 프로라고 할 만큼 급소의 파악이나 수읽기가 보기보다는 까다롭다.

제1형 백선패

문제도
흑의 이 ㄱ자 모양이 정통의 됫박형이다.
됫박형의 사활은 한수를 보강하든 안하든 대개는 빅이다.
백의 침입의 급소는 모양의 중심인 2-2 점이다.









정답
백1로 치중해오면 흑은 1-2에 붙이는 수가 정수.
백은 흑의 붙임이 있는 반대쪽에서 젖히는게 또한 정수.
흑4로 늘어서는 수가 맥으로 흑은 패로 산다.







자살
흑5로 늘지않고 흑2로 바로 막으면 흑이 죽는다.



제2형 백선패

문제도
흑이 1-2에 붙여왔을 때 백의 다른 응수법을 생각한다.
좁은 곳이니 만큼 그리 어려울 것은 없다.










정답
백1, 흑2를 교환한 후 백3으로 젖히는 수단이 있다.
이 모양에서도 흑4로는 얌전히 늘어둔다. 패








변화
백1로는 흑2로 붙인 반대쪽으로 느는 수도 있다.
흑2로 내려섰을 때 백3으로 젖혀 귀는 역시 패가 된다.



제3형 흑선패

문제도
백이 2-2에 치중하지 않고 1선을 젖혀온 모양이다.
백의 행마가 다소 의아스럽겠지만 젖힘은 언제나 위력적이다.
흑이 정확히 응수하면 결과는 어찌될까?









정답
2-2의 치중이든 젖힘이든 흑은 1-2가 수비의 급소이다.
흑1에는 백2의 껴붙임이 급소로 이후 백10까지 정답은 패이다.









변화
백3의 껴붙임을 생략한채 백1로 바로 젖히는 수도 있다.
백2로 늘 때 백3으로 껴붙여도 역시 패가 된다.








실패
백의 젖힘에 흑1로 바로 막으면 흑이 죽는다.
흑1로 바로 막으면 백2로 반대쪽을 껴붙인 후 백4로 뛰어붙여
백6까지로 흑이 저항도 한번 제대로 못해보고 죽는다.



제4형 흑선활

문제도
이번엔 백이 1-2의 급소를 차지한 모양이다.
적의 급소는 나의 급소라고는 하지만 1-2가 백의 급소일까?
흑의 최선의 응수을 찾아주기 바란다.









정답
뛰어든 백 한점이 넘지못하게 흑1로 내려서는 수는 절대.
백2로 껴붙였을 때 흑3의 치중이 연이은 흑의 호수.
이하 흑7까지 흑활이다.








증명
백8로 흑두점(흑3,흑5)를 따면 흑은 가만히 흑9로 단수한다.
흑11로 백한점을 따먹었을 때 백은 백두점을 잇지못한다.
이로써 흑활이다.



제5형 흑선패

문제도
백이 가만히 껴붙여오면 됫박형(흑)의 사활은 어찌될까?
껴붙인 수가 2-2의 치중보다 못하다면 흑이 살 것이다.
껴붙인 수가 2-2와 비슷하다면 패가 될 것이고...
흑의 최선의 수순을 찾아라.








정답
백의 껴붙임에는 흑도 2-2로 껴붙이는 수가 호수.
백2의 젖힘에는 흑3으로 받고 흑5까지로 역시 패가 된다.
껴붙이는 수 역시 2-2와 비슷한 급소라고 하겠다.








실패
백의 껴붙임에 흑1로 1-2에 받는 수는 뭔가 느슨하다.
백8까지 오궁도화로 흑이 죽는다.



제6형 백선패

문제도
흑이 1선젖힘을 가지고 있으나 대신 바깥공배가 하나도 없다.
공배가 없는 마큼 흑이 살기가 매우 힘들다 하겠다.
제1수로 흑의 생사가 결정된다.









정답
됫박형에서는 젖힘이 있든 없든 백1의 치중이 급소.
백1의 치중에는 강한쪽 1-2에 붙이는 수가 수비의 급소.
백3의 젖힘에 흑4로 늘어서 패.







변화1
백1의 치중에 흑이 약한쪽 1-2에 붙이는 수도 있다.
백2에는 흑3으로 가만히 늘어서 흑7로 패.









변화2
백1의 치중에 흑1로 부딪히는 수도 있다.
백7까지 귀는 패가 된다.



제7형 백선흑사

문제도
흑의 됫박형에 바깥공배가 하나 있다.
바깥공배가 있으면 됫박형의 사활은 어찌되는가?
수싸움이나 사활은 언제나 공배의 갯수가 최종 결정을 한다.
공배의 중요성을 생각하면서 수를 읽어주기 바란다.








정답
공배가 있든 없든 됫박형에서는 백1의 치중이 급소.
백1의 치중에는 1-2로 붙이는 수가 수비의 급소.
1-2에 붙이면 백3은 반대쪽에서 젖힌다.
흑6으로 패.







실패
흑의 됫박형에 바깥공배가 비어 있는데도
백5로 내려서서 유가무가로 싸우겠다는 생각은 무리.
흑8까지 흑이 수상전을 이긴다.








정답2
위의 백5로는 내려뻗지 말고 1선을 젖히는 수가 정수.
흑2에는 백3으로 옹크려 귀는 패가 된다.



제8형 백선만년패

문제도
바깥공배도 비어있고 1선젖힘도 있으면 사활은 어찌되나?
공배가 하나 있는 만큼 흑은 살기가 편?질 것이다.
백이 최대한 흑을 괴롭히기 바란다.









정답
공배가 있든 젖힘이 있든 백1의 치중이 급소가 된다.
백의 치중에 흑은 1-2에 붙이는 수가 수비의 맥.
백9로 1-1에 먹여치면 만년패가 된다.








변화
백의 치중에 흑은 강한쪽 1-2에 붙이는 것이 일반적이나
이 모양에서 강한쪽에 붙이면 사활은 패가 된다.
흑으로선 만년패가 더 편할 것이다.



제9형 백선만년패

문제도
됫박형에서 양젖힘이 있으면 사활은 어떻게 되나?
양젖힘이 한쪽 젖힘보다는 유리할 것이나 대신 공배가 없다.
됫박형에서 젖힘이 유리한가 공배가 유리한가를 음미하자.
흑백간의 최선의 공방을 기대한다.








정답
백1에 흑2로 붙여오면 백3으로는 붙임의 반대쪽으로 는다.
백5로 먹여친 후 백7으로 잔뜩 옹크리고 버틴다.
흑8로 1-1에 뻗으면 빅, 손빼면 만년패가 된다.
만년패냐 빅이냐는 흑의 권리이다.







변화
백1에 흑2로 부딪히면 백5로 먹여쳐 귀는 패가 된다.
흑2 실착. 흑은 위처럼 두어야 한다.



제10형 백선흑활

문제도
흑이 양쪽1선을 모두 내려선 실전에서는 보기드문 됫박형이나
됫박형의 특성을 이해하는데는 더 없이 좋은 모양이다.
됫박형은 젖힘이 있든 없든 내려섬이 있든 없든
거의 한결같이 패의 형태를 띈다.
그러나 양쪽 내려섬이 있는 경우는 흑이 산다.







정답
백1로 치중해오면 흑은 급소인 1-2에 붙인다.
백3에는 흑4로 밀어 백5와 교환하는 수순이 절대의 수순.
백5로 받을 때 흑6로 두면 흑이 산다.








변화1
백1에 흑2의 붙임은 무조건.
백3에 흑4로 받으면 백5로 늘어서 빅이다.









변화2
백ㅁ의 치중에 흑이 손을 빼더라도 흑이 죽지 않는다.
백1로 늘 때 흑2로 붙이면 흑이 삶을 얻는다.
백3으로 두면 만년패. 달리 두면 빅이다.



[됫박형의사활-1] [됫박형의사활-2] [됫박형의사활-3]